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1 13:29

천안 A시내버스사 정비사 산재 사망

2017-07-16기사 편집 2017-07-16 16:06:54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천안의 A시내버스사 정비사 문모(49)씨가 작업도중 사망했다.

16일 경찰 등에 따르면 문씨는 지난 14일 오후 3시 20분쯤 천안시 서북구 부대동 A시내버스사 차량정비장에서 유압작기로 시내버스를 들어 올린 뒤 정비작업 중 주차한 다른 시내버스가 밀리며 끼임사고로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고용노동부 천안지청은 현장조사결과 산재사망사고임을 확인했다며 운행중인 시내버스의 정비를 위해 차량정비장 작업중지는 명령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고용노동부 천안지청 관계자는 "다른 법 위반 사항이 있는지 추가 감독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업회생절차가 진행중인 A시내버스사는 현재 매각 진행중이다. 윤평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평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