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7-27 18:11

새롬중학교, 하리하라 이은희 작가와의 특별한 만남

2017-07-16기사 편집 2017-07-16 11:18:07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이은미 작가가 14일 세종시 새롬중학교 3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과학을 주제로 강연을 하고 있다. 사진=세종시교육청 제공
세종시 새롬중학교(교장 손경준)는 14일 3학년 학생 180여 명을 대상으로 이은희 작가를 초청해 '과학적으로 생각하기, 과학하며 살아가기'를 주제로 특별 강연을 열었다.

'하리하라 생물학 카페' 등의 작품으로 잘 알려진 여성 과학도 이은미 작가는 일반 독자에게 요즘 주목받는 생물학 관련 키워드를 쉽고 재미있게 풀어쓰는 것으로 유명하다.

이번 강연에서 이 작가는 일상에서 과학적으로 생각하는 방법과 그 방법이 유용한 이유, 그리고 과학이 바꿔놓은 세상에서 제대로 살아가기 위한 준비 등의 주제를 학생들 눈높이에 맞추어 설명했다.

새로 등장한 과학기술 혁명인 빅 데이터, 3D 프린팅, 인공지능 로봇기술 등이 실생활에 다양하게 활용되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학생들에게 어렵게만 느껴졌던 과학 지식을 이해하고 친근해질 수 있는 계기가 됐다.

손경준 교장은 "학생들이 강연을 통해 멀게만 느껴지던 과학을 생활 속에서 찾아봄으로써 과학과 조금 더 가까워지고 과학에 대한 더 많은 관심을 갖는 기회가 됐을 것"이라고 말했다.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