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9-25 08:54

제54회 대통령기 전국장사 씨름대회 영동서 열려

2017-07-13기사 편집 2017-07-13 11:22:33

대전일보 > 스포츠 > 지역스포츠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오는 21일부터 27일까지 영동읍 매천리 영동체육관에서 열리는 '제54회 대통령기 전국 장사 씨름대회' 포스터. 사진=영동군 제공.
[영동]영동군은 오는 21일부터 27일까지 7일간 영동읍 매천리 영동체육관에서 '제54회 대통령기 전국 장사 씨름대회'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영동군씨름협회와 충북도씨름협회가 공동주관하고 통합씨름협회가 주최하는 이번 대회는 역사와 전통을 이어오는 전국 최대 규모 대회로, 130팀, 1500명의 선수가 참가해 치열한 씨름 열전을 벌인다.

경기는 초등부, 중등부, 고등부, 대학부, 일반부의 7체급 개인전과 단체전으로 각각 나눠져, 전 종별 예선전에서 준준결승(8강전)까지는 단판제, 준결승 및 결승전은 3판 2선승제로 진행된다.

맞붙기(토너먼트) 방식으로 상황에 따라 적정 운영되고 참가 선수들은 소속 학교와 고장의 명예를 걸고 갈고닦은 기량을 발휘하며 모래판을 뜨겁게 달군다.

그동안 쉽게 접하기 어려웠던 민속경기인 전통씨름의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과 묘미를 현장에서 박진감 있게 지켜볼 수 있는 기회다.

대회기간 동안은 매일 오전 10시부터 무료로 입장해 관람 가능하다.

군은 성공적 대회 개최를 위해 관계부서를 중심으로 환경정비와 시설점검 등 선수단과 관광객 편의 확보에 최선을 다하는 한편, 대회기간 동안 영동의 문화관광자원과 명품 농특산물 등을 대대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한편 대회 기간 중 24-26일 3일간은 KBS N Sports 채널과 인터넷 네이버 스포츠를 통해 매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선수들의 역동적인 모습을 전국에 생중계할 예정이다.

개회식은 오는 24일 오후 1시 40분에 열리며 경품추첨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계획돼 있다.손동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손동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