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0-24 11:49

당진시, 제23회 충남 장애인체육대회 해단식 가져

2017-07-09기사 편집 2017-07-09 14:32:31

대전일보 > 스포츠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당진]제23회 충청남도장애인체육대회에서 종합우승을 달성한 당진시가 지난 7일 가원예식장 무궁화홀에서 선수와 임원, 가족 등 2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해단식을 가졌다.

이날 해단식은 장애를 극복하고 정상에 오른 선수들을 투지와 도전을 격려하고 다음 대회에서의 선전을 다짐하는 자리였다.

해단식에 참석한 김홍장 시장은 "우리 시 대표로 출전한 선수단 여러분이 정말 고맙고 자랑스럽다"며 "여러분의 힘찬 도전은 편견과 차별을 뛰어넘어 평등한 사회로 나가는 원동력이고, 한계상황을 극복해 내는 여러분이야 말로 진정한 당진시민의 표본"이라고 격려했다.

한편 지난 6월 9일부터 10일까지 이틀 간 예산군 일원에서 열린 제23회 충청남도장애인체육대회에서 당진시는 금메달 73개를 포함한 195개의 메달을 획득하며 종합점수 10만 2689.9점을 기록해 개최도시인 예산군을 554점 차로 따돌리고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올해 대회에서 우승으로 당진시는 2010년 만에 우승기를 탈환했으며, 2012년 시 승격 이후로는 사상 처음으로 정상의 자리에 설 수 있었다.

차진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차진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