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0-23 18:18

한화이글스, 이상군 대행 체제로 잔여 경기 소화

2017-06-13기사 편집 2017-06-13 14:37:32

대전일보 >스포츠 > 야구 > 국내야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한화이글스는 남은 시즌을 이상군 감독 대행 체제로 치르기로 최종 결정했다.

한화는 13일 "갑작스러운 감독 부재 상황에서 팀의 중장기 비전 실현을 위해 이번 시즌 종료 시까지 이상군 감독 대행 체제로 가는 것이 최선이라는 결론을 도출했다"고 밝혔다.

한화는 김성근 전 감독의 사의로 5월 23일부터 감독대행으로 이상군 투수코치를 선임해 경기를 치르고 있다.

현재 시즌이 한창인 가운데 한화는 그동안 감독 후보를 찾았지만 결국 이상군 대행 체제로 선수단을 운영하기로 한 것이다.

한화 구단은 "이상군 감독 대행은 구단의 '뉴 챌린지 2017' 비전과 관련 감독 대행직을 수행하면서 팀을 빠른 시간 내 정상화하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며 "이상군 감독 대행의 안정된 선수단 운영을 위해 잔여 시즌에 대한 권한을 부여하고 시즌 종료 후 넓은 인재풀을 가동해 더욱 신중하게 감독을 선임하겠다"고 했다.

이어 "이상군 감독 대행이 이번 시즌을 이끌어 가는 동안 지속적인 논의를 통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방침"이라면서 "구단의 비전 실현을 위해서도 현장과의 소통을 적극적으로 이어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김정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정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