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1일부터 전국 257개 해수욕장 순차적으로 개장

2017-05-31기사 편집 2017-05-31 17:50:16

대전일보 > 세종 > 정부세종청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대천 17일부터 문열어… 충남 33개 내달초까지



때 이른 무더위가 연일 기승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대천해수욕장이 충남지역에서 17일 가장 먼저 개장한다.

해양수산부는 국민들이 올 여름을 더욱 시원하고 즐겁게 보낼 수 있도록 1일부터 7월 24일까지 전국 257개 해수욕장을 순차적으로 개장해 평균 44일간 운영한다고 31일 밝혔다.

우선 개장 첫날인 1일에는 부산의 해운대·송정·송도와 제주도의 협재 해수욕장 등 4개소가 개장하며, 무더위가 절정인 7월 24일 마지막으로 전남의 송이도 해수욕장을 개장할 예정이다.

충남지역에서는 보령의 대천해수욕장이 오는 17일 가장 먼저 개장하고, 이어 서천의 춘장대해수욕장이 7월 1일 문을 연다. 다음달 8일부터 당진의 난지섬· 왜목마을 해수욕장, 태안의 만리포·꽃지· 백사장 등 28개 해수욕장이 차례로 개장하게 된다. 가장 마지막으로 무창포 해수욕장이 7월 15일 개장식을 갖는다.

가장 일찍 폐장하는 해수욕장은 전남에 위치한 수문·송호·사구미·송평·돌머리 등 5개 해수욕장으로 8월 13일까지만 운영되며, 가장 늦게 폐장하는 송도 해수욕장은 9월 11일까지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해운대·대천·경포·오류고아라·협재 등 60여 개 해수욕장은 야간 개장을 실시해 아름다운 밤바다의 정취가 담긴 색다른 해수욕장의 매력을 느껴볼 수 있다.

개장 기간 동안 대천해수욕장이 보령머드축제와 전국해양스포츠제전을 개최하는 등 전국 각지의 해수욕장들이 하와이안 페스티벌(부산 해운대), 전국노래자랑(부산 송도), 조선해양축제(울산 일산), 공군 에어쇼(경포)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해양수산부는 6월 해수욕장 개장시기에 맞추어 관할 해양경비안전서 등과 함께 해수욕장 현장점검을 진행한다. 해수욕장 안전관리 시설 및 안전관리 협업체계 등을 점검해 이용객을 위한 안전하고 쾌적한 물놀이 환경을 확보할 계획이다. 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