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2 10:29

건국대학교 글로컬캠퍼스 이지현 학생, 'E1 채리티 오픈' 우승

2017-05-30기사 편집 2017-05-30 17:43:47

대전일보 > 스포츠 > 골프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사진=KLPGA 제공
건국대학교 글로컬캠퍼스(부총장 이창수) 골프지도전공 15학번 이지현(사진) 프로가 지난 28일 경기도 이천 사우스스프링스 골프장(파72)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E1 채리티 오픈 사흘째 최종라운드에서 2언더파 70타를 쳐 합계 9언더파 207타로 우승을 거머쥐었다.

2015년 데뷔 첫해 17개 대회에 참가해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에서 올린 15위가 최고 순위일 뿐 컷 탈락만 7번을 하며 별다른 성적을 올리지 못했던 이지현은 지난겨울 고질적인 약점이던 드라이버 샷을 교정해 장타력이 빛을 보보았다.

이날 조정민(23, 골프지도전공 13학번)에 2타 뒤진 공동 2위로 마지막 라운드를 시작한 이지현은 16번 홀(파5)에서 드라이버 티샷을 페어웨이 한가운데 떨꿔 두 번째 샷을 곧바로 그린에 올려 퍼트 두 번으로 가볍게 버디를 잡아내며 공동 1위로 올라섰다. 이지현은 남은 17, 18번 홀을 파로 마무리해 18번 홀에서 보기를 범한 조정민을 한 타 차로 따돌렸다.

이지현은 "시즌 시작 전 우승을 할 수도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5월까지는 첫 승을 목표로 죽기살기로 달려보겠다고 마음 먹었다"면서 앞으로의 계획을 묻는 질문에는 "미래를 구체적으로 계획하는 편이 아니라 아직 이번 시즌 다음 목표는 없다. 차차 생각해보겠다"고 답했다.

한편, 건국대학교 글로컬캠퍼스 골프부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65개 대회 연속 TOP10진입과 한국, 미국, 일본 세계 3대 투어 통산 115승을 기록 중이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