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9-25 10:11

부여군, 하수도 관련 공사 신속 추진 약속 서한문 발송

2017-05-18기사 편집 2017-05-18 18:55:45

대전일보 >지역 > 충남 > 부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부여]부여군이 부여읍 시가지 일원에서 진행중인 '하수도 중점관리사업 및 분류식하수관로 사업' 등의 신속한 공사 완료를 약속하는 서한문을 발송했다.

이번 서한문 발송은 많은 공사로 생활의 불편을 겪고 있는 군민들에게 공사의 필요성과 일정을 알리고, 신속한 공사 완료를 약속하는 강한 의지 표명의 일환으로 실시됐다.

18일 부여군에 따르면 군은 지난 2016년부터 환경부로부터 국비를 지원받아 우기철 침수예방과 생활환경 개선을 위한 '하수도 중점관리사업 및 분류식하수관로 사업'을 병행 추진하고 있다.

하수도 중점관리사업은 침수 예방을 위해 우수관로 신설 및 확대하는 사업으로 2019년까지 195억원을 투입해 관로 10.5㎞를 건설할 계획이다.

빗물과 생활 오수를 분류해 정화하기 위한 오수관로와 배수설비를 설치하는 분류식 하수관로 사업도 2019년까지 481억원이 투입된다.

이외에도 품격 있는 도시재생을 위해 부여읍 소재지 종합정비사업과 새뜰마을 사업, 전통시장의 상권회생을 위한 도심특화거리와 이색특화거리 등 부여를 행복도시로 탈바꿈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이 진행 중이다.

이 군수는 서한문을 통해 "앞으로 안전하고 쾌적한 생활환경 재생뿐만 아니라, 부여군 모든 군민이 살고 일하고 쉬고 협력할 수 있는 통합적인 도시재생 프로젝트를 추진해 희망을 만들어 나가겠다"며 "공사로 인해 많은 불편함을 겪고 있는 군민들을 위해 공사가 안전하면서도 신속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한남수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원세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