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7-20 20:24

금산군-국립농업과학원 '깨끗한 농업·농촌만들기' 행사

2017-05-18기사 편집 2017-05-18 18:50:15

대전일보 >지역 > 충남 > 금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금산군은 국립농업과학원와 자매결연을 맺고 1사1촌 마을인 제원면 명곡리 바라실 마을을 찾아 농촌만들기 행사를 실시했다.사진=금산군 제공
[금산]금산군은 깨끗한 농업 농촌마을 만들기를 위해 국립농업과학원와 자매결연을 맺고 일손돕기 및 현장 기술지원을 실시했다고 18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지난 17일 국립농업과학원 화학물질안전과(과장 문병철)는 1사 1촌 자매결연 마을인 제원면 명곡리 바리실 마을에서 40 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깨끗한 농업·농촌만들기' 행사를 가졌다.

이번 캠페인은 농번기 영농지원활동과 농촌클린운동의 지속적인 추진을 통해 안전 농산물 생산과 도농교류활성화를 목적으로 두고 있다.

이날 국립농업과학원직원들은 사과 과수원 정리, 마을 가꾸기 등 영농활동 지원으로 부족한 농촌의 일손을 나눴으며, 현장 영농체험을 통해 농촌·농업 이해의 폭을 넓혔다.

또한 수출을 추진하고 있는 깻잎 농가를 대상으로 농업현장에서의 안전한 농약사용에 대한 컨설팅을 실시하고 안전한 농산물을 생산하기 위한 기술지원 등 지속적인 협력을 약속했다.

군 관계자는 "깨끗한 농촌, 깨끗하고 안전한 농산물을 생산하는데 앞장서겠다"며 "이번 행사로 자매결연을 통해 상생하고 소통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길효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길효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