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9-22 00:00

대전시, 시내버스 증차 첫 적용노선 1002번 시험운행

2017-05-18기사 편집 2017-05-18 14:49:41

대전일보 > 사회 > 행정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대전시는 20년 만에 증차하는 시내버스 중 1002번 노선을 FIFA U-20 개막일에 맞춰 20일 충대농대-월드컵경기장-노은3·4지구까지 시험운행한다고 밝혔다.

시는 1002번 버스가 월드컵경기장역을 경유하는 노선임을 감안해 조합, 운수업계(경익운수)와 논의를 거쳐 FIFA U-20 월드컵 개막일 경기 관람객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시험운행 노선은 충대농대(출발)-충남대학교정류소-월드컵경기장(도착)을 순환하는 1대와 노은4지구(군수사령부정류소 출발)-노은3지구-월드컵경기장(도착)을 순환하는 1대 등 총 2대다.

1002번 버스는 20일 충대농대 기점지와 노은4지구(군수사령부 정류소)에서 오후 1시 20분, 오후 3시 30분, 오후 4시 30분, 오후 6시 30분 출발해 왕복운행한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