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0-23 18:18

대전시티즌, 충북 보은서 전남과 한판승부

2017-05-14기사 편집 2017-05-14 16:48:39

대전일보 >스포츠 > 축구 > 국내축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보은]국내 성인축구의 최강팀을 가리는 FA컵 경기가 스포츠 메카 보은서 열린다.

14일 군에 따르면 오는 17일 오후 7시 보은공설운동장에서 대전시티즌과 전남드래곤즈의 16강 5라운드 경기가 열린다.

대전시티즌은 홈구장인 대전월드컵경기장이 U-20 월드컵 대회로 인해 사용이 어려워짐에 따라 보은공설운동장을 홈구장으로 전남드래곤즈를 상대한다.

보은은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1시간 이내로 접근할 수 있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또 이미 성공적으로 WK리그를 치르며 조명 시설 등의 잘 갖춰진 스포츠 인프라와 탁월한 경기 운영 능력을 인정받았다.

대전시티즌 프로 축구팀 선수 및 관계자 45명은 이미 지난 9일부터 오는 27일까지 훈련 캠프를 보은에 차리고 맹훈련 중이다.

군은 이번 FA컵 경기 개최를 통해 스포츠 메카 보은군을 전국에 알리고 WK리그를 비롯한 축구 붐 조성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1부 리그의 수준 높은 축구 경기를 관람할 수 있는 기회"라며 "각종 대회 및 전지훈련팀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보은군은 전국 최고의 전지훈련지로 각광을 받고 있는 가운데 천연잔디구장 3면, 인조잔디구장 2면과 야구장 2면, 전천후보조육상경기장, 체력단련실 등을 갖춘 스포츠파크 준공 이후 전국의 체육인들이 보은을 찾으며 스포츠 마케팅의 새로운 전성기를 맞고 있다.손동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손동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