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4 23:55

대전시, 한남대교-삼천교 구간 하상도로 폐쇄

2017-05-14기사 편집 2017-05-14 09:46:24

대전일보 > 사회 > 행정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하상도로 폐쇄구간 위치도.
15일 오전 10시부터 대전천 좌안 한남대교 하부 - 삼천교 구간 하상도로 740m 구간가 폐쇄된다.

대전시 건설관리본부는 "호남선 철도로 단절된 중촌동과 둔산동 지역을 연결하는 중촌지하차도가 개통됨에 따라 기존 대전천 좌안 하상도로를 일부철거 해 생태환경을 복원하고 연결도로를 만든다"며 12일 이같이 밝혔다.

시는 둔산방향으로 진행하는 차량의 원할한 지하차도 진입을 위해 한남대교 하부 하상도로에서 지하차도 방면으로 연결도로 2차로를 신설했다.

반대방향인 중촌방향으로 진행하는 차량은 중촌지하차도를 통해 중구 쪽 구도심으로 진입할 수 있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교통안내 신호수 및 안전시설을 적절히 배치해 교통관리를 실시할 예정이나 교통흐름 변경으로 인한 일부 정체가 불가피한 상황"이라며 "다소 불편이 있더라도 시민 여러분의 이해를 부탁드리며, 안전을 위해 서행과 우회도로 이용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시비 180억 원이 투입되는 '중촌동 호남철교 주변 도로확장공사'는 중촌동 대전천변1길을 기존 일부 왕복 2차로를 왕복 4차로로 확장하는 공사다. 지난 2016년 5월 착공해 올해 11월 준공 예정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대덕구와 중구 쪽 구도심에서 둔산 방향 신도심으로의 출·퇴근 교통 혼잡시간대 접근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