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8-21 14:17

이은권 의원, ‘지역방송의 공공성 강화’ 정책토론회 개최

2017-04-20기사 편집 2017-04-20 17:47:46

대전일보 > 정치 > 국회/정당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자유한국당 이은권 의원(대전 중구)은 20일 오후 국회의원회관 제3세미나실에서 '지역방송의 공공성 및 지역성 강화'를 주제로 정책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 의원과 김성수, 김경진, 김재경, 추혜선 의원이 공동주최하고 지역방송협의회가 주관한 이번 토론회는 지역방송이 미디어 생태계의 변화로 겪고 있는 위기를 진단하고, 해외 선진국 사례 등을 통해 지역방송의 공공성 및 지역성 강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지역방송의 지역성·공공성 구현 및 저널리즘 기능강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여러 의견을 나눴다.

전북민언련 박민 정책실장, 대구가톨릭대학교 권장원 교수, 상지대학교 김경환 교수의 기조발제를 시작으로 충남대학교 김재영 교수, 상지대학교 정의철 교수, 대전충남민언련 이기동 사무국장, 지역방송협의회 차승헌 공동정책실장, 지역방송협의회 천대성 공동정책실장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토론자로 나섰으며 경남대학교 정상윤 교수가 좌장을 맡았다.

토론회를 주최한 이 의원은 "지역방송은 그동안 주민들의 알권리 보장은 물론 지방문화 창달과 지역 균형발전에 기여를 해왔다"며 "오늘 토론회를 통해 지역방송이 지역성을 구현하고, 저널리즘 기능을 수행할 수 있도록 제도적·정책적 방향이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상준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상준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