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7-20 20:24

충남선관위, 대선후보 비방글 등 올린 공무원 검찰 고발

2017-04-20기사 편집 2017-04-20 15:37:27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충남도선거관리위원회는 제19대 대통령선거에서 자신의 SNS에 입후보예정자에 대해 불리한 기사 등을 게재한 충남 모 시청 공무원 A씨를 20일 대전지검 천안지청에 고발했다.

충남선관위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월 25일부터 최근까지 자신의 SNS에 '이 놈이 하는 짓은 거의 사기다. B는 부산저축은행 사건 등 기타 수많은 권력형 비리 사건에 직간접적 원흉으로 밝혀지고 있다'는 등 34건의 B후보 관련 허위사실과 부정적인 내용의 기사 등을 게시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A씨는 C당의 경선기간 중 모 경선 후보가 돋보였다는 내용의 지지 글과 기사 등 31건을 게시한 혐의도 받고 있다.

선관위 관계자는 "공무원은 선거운동을 할 수 없고 엄정 중립을 지켜야 하는 신분"이라며 "공무원의 선거관여행위는 선거의 정당성을 훼손하고 선거결과에 대한 국민의 불신을 키울 수 있으므로 지위 고하를 막론하고 무관용의 원칙에 따라 엄중 조치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상준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상준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