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6-22 17:41

제천시 여성농어업인 행복바우처 추가 접수 받는다

2017-04-20기사 편집 2017-04-20 13:46:30

대전일보 >지역 > 충북 > 제천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제천]제천시가 여성농어업인 행복바우처 지원사업 3차 신청을 오는 24일까지 추가로 접수 받는다.

20일 시에 따르면 여성 농어업인 행복바우처 사업은 문화적 여건이 열악한 농어촌 지역 여성 농어업인이 문화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금은 1인당 연간 16만 원(자부담 2만 원)이며 미용실, 약국, 안경점, 공연장, 영화관, 화장품점, 스포츠레저용품점, 놀이공원, 펜션, 민박 등 18개 업종에서 사용할 수 있다.

신청대상은 가구당 농지소유 면적이 5만㎡ 미만인 농가 또는 이에 준하는 축산업 경영가구 중 실제 영농에 종사하는 20세 이상 73세 미만의 여성농업인 이다.

자세한 사항은 각 읍·면·동사무소나 제천시청 농업정책과(☎043(641)6802)로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문화사각지대에 있는 여성농업인이 더 많은 혜택을 누리기 바란다"며 "대상자는 빠짐없이 읍·면·동에 신청해 줄 것"을 당부했다.이상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상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