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7-20 20:24

영동군, 2017 감염병 관리요원 교육 실시

2017-03-21기사 편집 2017-03-21 14:25:06

대전일보 >지역 > 충북 > 영동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영동]영동군은 21일 보건소 건강증진센터 회의실에서 감염병 관리요원의 전문지식 습득과 기본역량 강화를 위한 2017 감염병 관리요원 교육을 개최했다.

이 교육은 감염병 및 식품위생 관련 공무원과 영동지역 각 학교 및 보육시설 보건(담당)교사, 산업체의 집단급식소 보건관리자 등 100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이들은 △감염병 환자의 조기발견 △감염병 예방·감시 △이상동향 발생 시 즉각적인 신고 등 감염병의 지역사회 확산을 방지하는 역할을 한다.

교육은 황희성 군 보건소 감염병관리팀장이 올해 감염병 관리사업의 전반적인 설명 후 감염병 관리요원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이어 모진원 충북도 역학조사관을 강사로 초청해 감염병의 역학적 특성 및 예방관리 방법, 감염병 감시체계의 이해 및 중요성, 질병정보모니터요원 임무 등의 순으로 강의를 진행했다.

또 전염병 사전 예방을 위한 손씻기 생활화, 모기 물리기 않기, 식수 끓여먹기, 가열·조리되지 않은 음식 피하기 등 주요 예방수칙 준수를 강조했다.

군은 이번 교육으로 감염병 감시체계 구축, 조기 확산방지를 위한 감염병 관리요원의 임무 능력 향상과 책임감 고취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나은규 보건소장은 "기후변화와 해외여행 증가로 감염병 유입과 발생 증가가 우려되는 상황에서 감염병관리요원의 체계적 활동을 지원해 감염병 조기 발견과 확산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손동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손동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