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4-28 09:01

한남대, 미국장로교대학연맹(APCU) 66개 대학과 교류 활기

2017-03-21기사 편집 2017-03-21 10:45:11

대전일보 > 사회 > 에듀캣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대학간 교수·교환학생 교류 확대 추진

오는 10월 이사회 한남대 유치 잠정 확정



한남대와 미국 장로교대학연맹(APCU) 회원 대학들의 교류협력이 활기를 띠고 있다. 한남대는 지난해 미국에 소재하지 않은 대학으로는 최초로 미국 장로교대학연맹(이하 APCU) 정회원으로 가입했다.

이덕훈 한남대 총장은 지난 16일과 17일(현지시각)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에서 열린 '2017 APCU 총장 회의'에 처음으로 참석해 66개 회원 대학들과 교류협력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이 총장은 바바라 미스틱(Barbara Mistick) 현 APCU 의장(윌슨대학 총장)을 비롯한 각 회원 대학 총장들이 참여한 이날 APCU 총장 회의에서 학생 및 교수 교환프로그램' 등 다양한 교류방안을 협의했다.

특히 '대학의 미래 설계-대학 재정 운영 사례' 등 4가지 주제에 대한 사례발표가 끝난 뒤에는 열띤 토론에 나서는 등 회원 대학들의 공통 관심사에 적극 공감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이 총장은 이날 회의를 통해 오는 10월 16일로 예정된 APCU 이사회의 한남대 유치를 잠정적으로 합의했고, 오는 2019년 APCU 총장회의를 한남대에서 개최하는 방안도 안건으로 상정해 협의를 진행했다. 또 한남대와 다른 회원 대학간 교수 및 교환학생 교류를 확대하고, 하계 한국학 문화연수프로그램 등 다양한 프로그램 참여를 위한 지속적인 협력에 합의했다.

이 총장을 비롯한 방문단은 APCU 총장회의를 마친 뒤 한남대 개교 당시 캠퍼스를 설계했던 고 찰스 데이비스 장로가 사역한 앨라바마주 버밍햄시의 '사우스 하일랜드 장로교회'를 방문해 그의 아들 닐 데이비스 장로(Davis Architects 대표)와 짐 툴루스델 목사 내외를 만나 대학 설립에 기여한 업적에 감사를 전했다.

방문단은 20일과 21일 필라델피아 미국장로교역사박물관(PHS)을 방문해 역사자료와 기록물 등에 대한 상호 정보교류 협력체계 구축을 논의하고, 자매대학인 펜실베니아 윌슨 대학에서 학생 및 교수 상호교류 및 연수프로그램 등을 협의한다.



사진설명> 미국 애틀랜타에서 열린 APCU 총장회의에 참석한 이덕훈 한남대 총장이 엘리자베스 키스(Elizabeth Kiss) 차기 APCU 의장(아그네스 스캇 대학 총장)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훈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