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7-27 09:43

옥천 장야초등학교 튼튼이 건강지킴프로그램 운영

2017-03-20기사 편집 2017-03-20 17:11:11

대전일보 >지역 > 충북 > 옥천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옥천장야초등학교 학셍들이 점심식사 후 30분 걷기운동을 실시하고 있는 모습. 사진=장야초등학교 제공
[옥천]옥천장야초등학교(교장 김한모)는 지난 13일부터 5월 26일까지 10주간에 걸쳐 '튼튼이 건강지킴(비만관리)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20일 장야초에 따르면 군보건소와 대전대학교 협조를 받아 추진하는 이 프로그램은 생태학적모델 즉 주변환경의 변화를 통해 아동스스로 비만과 건강관리를 할 수 있도록 돕는 데에 목적을 두고 있다.

특히 식사량을 스스로 조절 할 수 있도록 선을 그어놓은 무지개 식판으로 바꾸고, 배식순서를 채소 먼저 받은 후, 밥과 국을 나중에 받을 수 있도록 해 과식예방을 유도한다.

또 계단과 복도에 운동효과와 방법을 안내하는 게시물을 부착함으로써 학생들이 계단을 오르내리며, 운동과 건강에 관심을 가지고 스스로 운동을 하도록 유도했다. 점심식사 후 30분 걷기운동을 함께 하고 스티커를 배부하며 꾸준히 운동할 수 있는 기회와 동기를 부여한다.

비만 및 건강관리를 함과 동시에 친구들과 함께 도란도란 이야기하며 걸을 수 있어 교우관계 개선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비만도 측정으로 자신의 몸 상태와 비만도를 확인하고 비만지식 골든벨 대회를 열어 건강과 비만지식을 배우고 반성해볼 기회를 가질 예정이다.

전 세계적으로 아동비만이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우리나라 아동비만 정도는 전 세계 아동비만 조사국 40개국 중 12위로 그 정도가 심각한 정도이다. 성장과정에서 비만이 교정되지 않으면 고혈압, 당뇨, 뇌졸중 등 성인형 만성질환으로 이환될 가능성이 높아 아동기의 건강 체중관리는 매우 중요하다.

장야초등학교 관계자는 "이번 건강지킴프로그램을 통해 장야초학생들이 스스로 건강 및 비만도를 확인하고 관리할 수 있는 능력을 키울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