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3-25 11:16

태안군, 봄 주꾸미 본격 수확

2017-03-20기사 편집 2017-03-20 13:48:38

대전일보 >지역 > 충남 > 태안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태안] 태안군 남면 몽산포항에서 어민들과 위판장 직원들이 수확된 주꾸미를 선별하고 있다.

20일 몽산포항에 따르면 주꾸미는 16일 기준 1kg당 2만원 선에 위판가가 형성돼 있으며, 봄 주꾸미는 알이 꽉 차고 맛이 좋아 봄철 별미로 손꼽혀 많은 미식가들이 태안군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태안군은 '수산자원 플랫폼 사업'을 통해 오는 2019년까지 남면에서 이원면에 이르는 연안 해역에 약 1300ha의 주꾸미 산란장 및 보육장을 조성하는 등 주꾸미 공급거점의 입지를 굳힐 계획이다.정명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명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