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6-26 11:44

아이오아이 김소혜 측 "악성루머 유포자 11명 고소"

2017-03-14기사 편집 2017-03-14 11:09:46

대전일보 > 연예 > 방송/연예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걸그룹 아이오아이로 활동한 김소혜(18)의 소속사가 악성 루머 유포자들을 고소했다.

소속사 S&P엔터테인먼트는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해 9월 김소혜 악성 루머 유포자 11명에 대해 수서경찰서에 고소장을 접수했으며 현재 피의자들이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송치됐다"고 14일 밝혔다.

이어 "피의자들의 형이 확정되는 대로 결과를 다시 공지하겠으며 형사 고소와는 별개로 민사상 손해배상청구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소속사는 팬들의 제보로 새롭게 확인되는 악성 루머 유포자들에 대해서도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밝혔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