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4 23:55

이시영-김영광, MBC 월화극 '파수꾼' 주연 확정…5월 방송

2017-03-08기사 편집 2017-03-08 08:58:52

대전일보 > 연예 > 방송/연예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배우 이시영과 김영광이 MBC TV 차기 월화극 '파수꾼(가제)'의 주인공으로 8일 확정됐다.

'파수꾼'은 범죄로 사랑하는 사람을 잃고 일상이 산산조각이 나버린 사람들이 모여 아픔을 이겨내고 정의를 실현하려 하는 모임을 만드는 이야기를 그린다. 액션 스릴러물로, 대한민국의 현주소를 보여주는 적나라한 사건들을 모티브로 한다.

이시영은 사격선수 출신의 전직 강력계 형사 조수지 역을 맡았다. 조수지는 범죄로 딸을 잃었지만 거대한 권력을 배경으로 법망을 피해 가는 범인을 스스로 처단하기 위해 '파수꾼'에 합류한다.

김영광은 개천에서 난 '욕망 검사' 장도한을 연기한다. 억울한 사연으로 복수를 위해 괴물이 돼가는 인물이다.

'파수꾼'은 '투윅스', '빛나거나 미치거나'를 만든 손형석 PD가 연출을 맡았고 김수은 작가가 2016년 드라마 공모전에서 장려상을 받은 극본의 작품이다. 5월 첫 방송 예정.[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