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4 23:55

여자친구, 새 앨범 선주문량 10만장…"5연속 흥행 기대"

2017-03-05기사 편집 2017-03-05 14:42:14

대전일보 > 연예 > 방송/연예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걸그룹 여자친구가 6일 출시할 네 번째 미니앨범이 선주문량 10만 장을 돌파했다.

5일 소속사 쏘스뮤직에 따르면 지난달 27일 예약 판매를 시작한 네 번째 미니앨범 '디 어웨이크닝'(THE AWAKENING)은 주문 물량이 10만 장을 넘어섰다. 지난해 7월 발표한 첫 번째 정규 앨범 'LOL'이 기록한 선주문량 6만 장을 훌쩍 뛰어넘은 수치다.

'디 어웨이크닝'은 자각, 자성이란 뜻으로 '사랑에 눈뜨다'란 함축적인 의미가 담겼다.

앨범에는 타이틀곡 '핑거팁'(FINGERTIP)을 비롯해 '바람의 노래', '비행운'(飛行雲), '나의 지구를 지켜줘', '봄비', '핑' 등 6곡이 수록됐다.

'핑거팁'은 이기, 용배가 프로듀싱한 노래로 여자친구가 처음 도전하는 펑키한 디스코 록 장르다. 당차고 주체적인 소녀들의 사랑 방식을 표현한 곡으로 멤버들의 파워풀한 춤이 더해진다.

여자친구는 2015년 데뷔곡 '유리구슬'부터 '오늘부터 우리는', '시간을 달려서', '너 그리고 나'까지 4연속 히트를 달성했다. 특히 대중성의 지표인 음원 시장에서 강세를 띠었다.

소속사는 "5연속 흥행을 기대하고 있다"며 "팬덤의 규모를 가늠하는 음반 시장에서도 상승세가 커 대중성과 팬덤 모두 놓치지 않는 그룹으로 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