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주시 조남식 주무관, SNS 콘텐츠 제작 주제로 23일 서울에서 강연

2017-02-26기사 편집 2017-02-26 11:09:25      진광호 기자 jkh044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충주시 홍보담당관실 SNS를 담당하는 조남식 주무관이 지난 23일 국립현대미술관에서 전국 44개 중앙부처 공무원 대상으로 SNS 홍보방법에 대해 교육하고 있다. 사진=충주시 제공

[충주]충주시 홍보담당관실 조남식 주무관이 지난 23일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한 제1차 중앙행정기관 온라인홍보담당자 전문교육에 강연자로 나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사진>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실시된 이날 교육에는 전국 44개 중앙부처 온라인홍보담당자 60여 명이 참석해 온라인 홍보 노하우를 공유하고 우수사례를 배우는 시간이 됐다.

이날 '양질의 홍보콘텐츠 제작'이라는 주제로 강연한 조 주무관은 문체부가 실무자 교육을 위해 사전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듣고 싶은 강연자 1위로 선정됐다.

지난해 7월부터 충주시가 선보인 파격적인 디자인과 문구의 홍보물, 예측불허 콘텐츠가 누리꾼들에게 큰 호응을 얻으면서 온라인홍보 담당자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탄 것.

충주시의 옥수수 홍보물은 국내 굴지의 온라인 커뮤니티와 피키캐스트, 허핑턴 포스트 등에 기사화되며 누적조회수 60만회 이상을 기록했다.

충주시는 이 외에도 독특한 화법의 카드뉴스, 패러디, 아마추어 영상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여 누리꾼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충주시 신규공무원의 수험과 합격 스토리를 다룬 '합격수기 영상'은 조회수가 40만회를 돌파했다.

지난 1월에는 국내 최대 검색포털 네이버 메인 관광 Top10에 '충주시 당일치기 코스'가 소개되는 등 온라인 홍보시장을 종횡무진하고 있다.

백인욱 충주시 홍보담당관은 "충주시가 누리꾼들과 허심탄회한 소통에 SNS를 적극 활용하는데 이와 같은 성과가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시민들의 미디어 문화기반 확대를 위해 영상미디어 센터 유치에 최선을 다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