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0-24 11:49

비, 내달 15일 컴백 확정

2016-12-20기사 편집 2016-12-20 06:15:35

대전일보 > 연예 > 음악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가수 비(본명 정지훈·34)가 내년 1월 15일 컴백을 확정했다.

소속사 레인컴퍼니측은 19일 공식 홈페이지에 티저 포스터를 공개하며 콜래버레이션(협업) 프로젝트로 컴백하는 비의 새 앨범 소식을 알렸다.

이번 앨범은 지난 2014년 1월 정규 6집 '레인 이펙트'(RAIN EFFECT) 이후 3년 만에 발표하는 신보다. '레인 이펙트'의 타이틀곡 '라 송(LA SONG)'은 8개 음원차트와 다수의 음악방송 1위를 석권한 바 있다. 레인컴퍼니는 관계자는 "비는 발표하는 앨범마다 이색적 콘셉트와 화려한 퍼포먼스로 완성도 높은 무대를 선보였다"며 새로 선보일 퍼포먼스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