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1 23:55

'여왕의 귀환' 엄정화 27일 새앨범

2016-12-13기사 편집 2016-12-13 06:09:22

대전일보 > 연예 > 음악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미니앨범 발표… 윤상 등 작곡 참여

첨부사진1
배우 겸 가수 엄정화<사진>가 27일 8년 만의 새 앨범을 발표한다.

앨범 제작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는 "내년 9곡짜리 정규 앨범 출시에 앞서 27일 파트.1 개념의 미니앨범을 선보인다"며 "앨범에는 윤상과 이민수 등의 작곡가들이 참여했다"고 12일 밝혔다.

타이틀 곡은 윤상이 만든 댄스곡으로 알려졌으며 이효리가 피처링한 곡은 다음 앨범에 실릴 예정이다.

배우로 활약하는 엄정화가 가수로 나서는 건 2008년 '디스코'(D.I.S.C.O) 이후 8년 만이다. 그는 1993년 '눈동자'를 시작으로 '하늘만 허락한 사랑', '배반의 장미', '포이즌', '초대', '몰라', '페스티벌' 등의 히트곡을 냈다.

현재 키이스트 소속인 그는 새 앨범을 미스틱에서 작업했으며 조영철 대표이사가 총괄 프로듀서를 맡았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