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0-23 18:18

2016 청주·KOVO컵 프로배구대회 남자부 한국전력 우승

2016-10-03기사 편집 2016-10-03 19:33:40

대전일보 > 스포츠 > 배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2016청주·KOVO컵 프로배구대회 결승전 남자부 경기 KB손해보험과 한국전력경기에서 한국전력이 1대 3으로 창단 첫 코보컵 우승을 했다.

전날 대한항공을 꺾고 올라온 한국전력은 전날의 분위기를 결승전으로 끌고 와 1세트 세트스코어 25대20으로 첫 번째 세트를 가져왔다.

두 번째 세트는 지난해 챔피언 우리카드를 꺾고 올라온 KB손해보험의 반격이 거셌다. 2세트는 18대 25로 KB손해보험이 이겼다.

세 번째 세트는 바로티와 전광인의 활약으로 19대25로 3세트를 따냈다.

네 번째 세트는 김요한이 다시 코드로 들어오면서 공격력이 다시 살아나는 듯 싶었지만 한국전력의 우승에 대한 집념은 끝이 없었다. 바로티의 서브 득점과 공격에서 점수를 내면서 25대21로 승리하며 우승을 확정지었다.

코보컵 MVP는 남자부 한국전력의 전광인 선수, 여자부 IBK기업은행의 박정아선수에게 돌아갔다.

한편, 준우수승 팀에게 주어지는 MIP는 남자부 KB손해보험의 우두리스, 여자부 KGC 인삼공사의 한수지 선수가 선정됐다. 컵대회가 마무리 되고 2016-2017 V리그는 15일 개막한다. 박용성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용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