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일 메이저대회 정복나서"

2016-09-20 기사
편집 2016-09-20 05:20:35

 

대전일보 > 스포츠 > 골프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전인지, 2개 대회 연속 출격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메이저대회 에비앙 챔피언십 정상에 오른 전인지(22·하이트진로)가 다시 일본과 한국 메이저대회 정복에 나선다.

18일 프랑스에서 에비앙 챔피언십 우승컵을 들어 올린 전인지는 20일 낮 인천국제공항으로 귀국해 잠시 휴식을 취한 뒤 일본 메이저대회 일본여자오픈을 준비한다.

29일부터 나흘간 열리는 이 대회는 일본 최고의 권위인 내셔널 타이틀 대회다. 전인지는 지난해 이 대회에서 4차 연장까지 가는 접전 끝에 우승했다.

일본 대회가 끝나면 10월 6일 경기도 여주의 블루헤런 골프장에서 열리는 KLPGA 투어의 메이저대회 하이트진로 챔피언십에 출전한다. 이 대회 역시 전인지가 디펜딩 챔피언이다. 하이트진로 챔피언십에는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다퉜던 박성현(23·넵스)도 출전, 다시 빅매치가 성사됐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