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왕언니' 박세리 내달 고별무대

2016-09-08 기사
편집 2016-09-08 05:26:57

 

대전일보 > 스포츠 > 골프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LPGA 하나은행 챔피언십 출전

한국여자골프의 전설 박세리(39·하나금융그룹·사진)가 오는 10월 인천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KEB하나은행 챔피언십에서 은퇴 무대에 오른다. 하나은행 챔피언십 대회조직위원회는 "박세리가 10월 13일 인천 스카이72 골프&리조트에서 열리는 대회에 선수로 출전, 필드에서 팬들에게 은퇴 인사를 전한다"고 7일 밝혔다.

이 대회 초대 챔피언이기도 한 박세리는 자신에게도 큰 의미가 있는 이 대회에서 한국 팬에게 마지막으로 모습을 보이고 선수 생활을 정리할 계획이다.

이에 앞서 박세리는 지난 7월 미국에서 열린 US여자오픈 출전을 마지막으로 미국 생활을 정리하고 한국으로 돌아왔다.

박세리는 LPGA 투어에서 메이저대회 5승을 포함, 25승을 올렸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