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이평리 10월까지 도시가스 조기 공급

2016-08-26기사 편집 2016-08-26 06:34:47      손동균 기자 sondk@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보은군, 715세대 5억9000만원 투입 사업완료 총력

[보은]보은군이 주민생활 편익 도모 및 연료비 절감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도시가스 공급 사업을 조기 마무리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올해 5억 9000만 원을 들여 보은읍 이평리 일원에 1280m의 도시가스 공급배관을 설치하고 10월 말까지 이평리 715세대에 도시가스를 조기 공급할 계획이다.

군은 올해 남양리츠빌, 예지빌라, 양지마을, 이안아파트, 로얄아파트 등에 도시가스 공급을 완료하고 내년에는 대동아파트, 홍인주택, 영진하이빌, 황실아파트 등 이평리 지역에 대한 도시가스 공급을 완료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이평리 주민의 도시가스 조기공급 요구를 반영 이 지역의 도시가스 공급을 애초 계획보다 앞당겼다.

이 지역은 최근 아파트와 다세대 주택이 밀집해 새로운 주거지역으로 각광 받는 곳이며 도시가스 조기 공급에 따라 주민의 오랜 숙원사업이 해결될 것으로 기대된다.

군은 지난해 남산아파트, 주공아파트, 강변리츠빌 533세대에 첫 도시가스 공급을 시작으로, 2018년까지 보은읍 일원에 도시가스 공급을 완료하기 위한 사업의 고삐를 당기고 있다.

군 관계자는 "도시가스 조기 공급으로 지역 주민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 줄 뿐만 아니라 안전한 청정 에너지 사용으로 군민 삶의 질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손동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손동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