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5 00:00

남자농구 국가대표 새 사령탑 허재 前 전주KCC 감독 선임

2016-06-15기사 편집 2016-06-15 05:56:30

대전일보 > 스포츠 > 농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허재<사진> 전 전주 KCC 감독이 남자농구 국가대표팀 전임 사령탑으로 선임됐다.

대한농구협회는 14일 "다음달 초부터 2019년 2월 말까지 남자농구 국가대표팀을 이끌 전임 감독에 허재 감독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1965년생인 허 감독은 현역 시절 부산 기아, 원주 TG삼보 등에서 활약하며 '농구 대통령'으로 불렸다. 이후 KCC 감독으로 활약했고 2009년과 2011년 국가대표팀 감독을 맡은 바 있다.

허 감독은 9월 제1회 국제농구연맹(FIBA) 아시아 챌린지 대회와 내년 8월 FIBA 아시아컵 등에 대표팀을 이끌고 출전할 예정이다. 농구협회는 또 18세 이하(U-18) 국가대표팀 감독에는 홍익대 사대부고의 이무진 코치를 선임했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심영운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