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당진화력발전소 협력사 직원 3명 감전 사고

2016-06-07기사 편집 2016-06-07 06:29:15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전신 화상… 생명엔 지장 없어

당진화력발전소에서 협력사 직원 3명이 감전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당진경찰서와 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3일 오후 4시 43분쯤 당진시 석문면 교로리 당진화력발전소 1호기 전기실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사고 당시 6.9㎸ 고압차단기를 점검중이던 고압차단기 제작업체 관계자 전모(51)씨와 등 3명이 전신에 화상을 입고 치료중이다. 3명 모두 생명에는 지장이 없지만 전모 씨는 중상인 것으로 전해졌다. 최정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