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 올 첫 분양 힐스테이트 3.3㎡당 835만원

2016-04-07기사 편집 2016-04-07 06:50:25      오정현 기자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세종시에서 올해 처음 분양에 나서는 1-1생활권(고운동) L2구역 현대 힐스테이트의 분양가가 확정됐다.

6일 행복도시건설청에 따르면 현대ENG는 이날 1-1생활권 L2구역의 공동주택 평균분양기를 3.3㎡당 835만원으로 책정해 제출했다. 분양가심의위원회가 정한 상한가인 3.3㎡당 860만원보다 적은 금액이다.

유형별로는 물량이 가장 많은 100㎡ A형(476세대)의 평균분양가는 837만원이며, A-1형은 803만원, A-2형 838만원, A-3형은 839만원이다.

총 126세대인 100㎡ B형은 820만원, 18세대인 C형과 D, E형은 각각 861만원, 851만원, 859만원이다. 총 4세대인 123㎡는 675만원으로 분양가가 가장 낮으며, 7세대인 134㎡는 954만원으로 결정됐다.

한편, 현대ENG와 동시 분양에 나서는 중흥토건의 S-클래스 에듀마크(3-3생활권 L3구역)의 분양가는 7일 결정될 예정이다. 오정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