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2015 충청마라톤]"꾸준한 연습·체력관리 결실"

2015-11-02 기사
편집 2015-11-02 05:28:14
 김정원 기자
 

대전일보 > 스포츠 > 마라톤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男 10㎞ 우승 백영인씨

첨부사진1

10㎞ 부문 남자부 1위를 차지한 백영인(41·사진)씨는 꾸준한 마라톤 연습과 철저한 체력 관리를 우승 비결로 꼽았다. 올해 마라톤 8년차다.

백씨는 '구미사랑마라톤' 동호회 소속으로 하루 40분에서 1시간씩 조깅을 하는 등 마라톤에 대한 열정이 대단하다.

그는 지인들의 적극적인 권유로 본격적으로 마라톤에 입문해 차근차근 실력을 쌓아 건강은 물론 동호회 회원들과의 돈독한 대인관계까지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았다고 웃음 지었다. 이번 대회를 위해 맹연습을 거쳐 우승의 기쁨을 안은 그는 "초창기 마라톤 기록 욕심에 무리하면서 도전하기도 했지만 이제는 마라톤 대회를 출전할 때까지 몸을 만들고 대회가 끝나면 몸 상태 조절을 위해 휴식기간을 갖는다"면서 "컨디션 조절 등 체력 단련을 통해 몸이 될 때까지 마라톤을 계속하고 싶기 때문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