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서 박세리배 전국 초등 골프대회

2015-10-05 기사
편집 2015-10-05 05:46:22
 오정현 기자
 

대전일보 > 스포츠 > 골프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5-6일 골프꿈나무 200명 참가 1-10위 국가대표 포인트 지급

전국 골프 유망주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제7회 박세리배 전국 초등학생 골프대회'가 5일부터 6일까지 이틀간 유성 컨트리클럽에서 개최된다.

대전광역시 체육회와 한국초등학교 골프연맹, ㈜볼빅이 공동 주최하고 한국초등학교 골프연맹과 대전광역시 골프협회가 공동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지난 2007년 동양인 선수로는 처음으로 세계 골프 명예의 전당에 헌액된 박세리 선수를 기념하고 골프 꿈나무를 조기발굴 육성하기 위해 지난 2009년 시작돼 올해로 7회째를 맞는다.

전국의 골프 꿈나무 200여명이 참여하는 이번 대회는 남녀 학년별 4개 부문으로 나뉘어 2라운드 36홀 스트로크플레이로 승부를 가리게 된다.

각 부문별 1위부터 10위까지 상장과 부상이 수여되며 우수 선수에게는 대한골프협회에서 인정하는 국가대표 상비군 포인트가 지급된다.

대전시 체육지원과 관계자는 "올해 7회를 맞는 이번 대회는 국민에게 꿈과 희망을 안겨준 박세리 선수와 같은 골프 유망주를 육성하기 위한 대회"라며"세계 골프계를 이끌어 나갈 스타가 배출될 수 있도록 대회를 지속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경기가 펼쳐지는 유성컨트리클럽은 대전 출신의 국가대표와 상비군 선수들에게 골프장을 무료로 개방하는 등 골프발전을 위해 꾸준히 공헌하고 있어 '아마추어 골프의 메카'로 불리고 있다. 오정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