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지대전' 전경숙 작가 대상

2015-08-26기사 편집 2015-08-26 05:23:31

대전일보 > 사람들 > 사람들(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전지기법 3배접 작품 '옻칠 화조 이층농'

첨부사진1

[공주]공주에서 한지공예에 노력을 기울이며, 후학양성에 힘써오던 전경숙 작가가 '제15회 대한민국 한지대전'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전경숙<사진> 작가가 '제15회 대한민국 한지대전' 대상을 수상한 작품은 '옻칠 화조 이층농'.

백송으로 제작한 옻칠 화조 이층농은 연화, 해, 달, 새, 복숭아, 구름, 원앙, 사슴, 와당 문양을 전지기법으로 3배접해 은은한 색과 여러 번의 옻칠로 안방가구의 부드러운 표면 질감을 표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전경숙 작가는 소목장에게 조선시대 이층농을 백송으로 제작했고, 1년간 삭힌 찹쌀풀을 여러 번 풀칠해 마감했으며, 백동장석으로 완성하여 그 아름다움과 깊이를 더했다.

전경숙 작가는 "최선의 노력을 다해 만들다 보니 이런 좋은 상도 받게 됐다"며 "전통한지 공예인으로 막중한 책임을 더 느끼고, 충청도 지역사회 후학양성에도 힘써 전통한지 공예의 맥을 이어가는데 정진하고 싶다"고 수상 소감을 말했다. 시상식은 9월 10일 제17회 원주한지문화제 개막식에서 열리며 9월 10일부터 10월 3일까지 원주한지테마파크 기획전시실에 전시된다.

한편 전경숙 작가는 충청남도역사박물관에서 실시한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한지공예를 처음 접한 뒤 깊은 매력을 느껴 틈나는 대로 전문가를 찾아 실력을 쌓아오며 연구해 왔다.

또 외국인이나 다문화가정, 어린학생들이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만드는데도 노력을 기울였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양한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