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NBA- '하든 45점' 휴스턴 반격, 3연패 뒤 첫 승

2015-05-26기사 편집 2015-05-26 14:51:31      심영운 기자

대전일보 > 스포츠 > 농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휴스턴 로키츠가 미국프로농구(NBA) 2014-2015시즌 서부콘퍼런스 결승(7전4선승제)에서 3연패 끝에 반격에 성공했다.

휴스턴은 26일(한국시간) 미국 휴스턴 도요타센터에서 열린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와의 서부콘퍼런스 결승 4차전 홈 경기에서 128-115로 승리했다.

휴스턴은 3연패 뒤 귀중한 1승을 올리며 챔피언 결정전 진출을 위한 반격에 시동을 걸었다.

휴스턴은 앞선 경기와는 달리 이날 경기 초반부터 골든스테이트를 압도했다.

1쿼터에만 조던 스미스가 3점슛 3개를 꽂아넣는 등 팀 전체 8개의 3점슛을 성공하며 45-22 무려 23점차로 리드했다.

2쿼터 들어 골든스테이트 클레이 톰프슨에 3점슛 4개를 허용하며 10점차까지 추격당했으나, 제임스 하든의 연속 득점으로 99-84 15점차로 3쿼터를 마쳤다.

휴스턴은 4쿼터 초반 주춤하면서 톰슨에 3점슛을 허용, 8분20여초를 남겨놓고는 104-98, 6점차까지 쫓겼다.

그러나 하든이 자유투 2개를 넣은 데 이어 3점슛과 속공을 잇달아 성공하며 연속 7득점, 순식간에 111-98로 점수차를 벌렸다.

하든은 118-110으로 쫓기든 상황에서 또 3점슛을 넣은 데 이어 경기 막판 25초를 남겨놓고 쐐기의 3점슛을 꽂아 넣으며 승리를 견인했다.

골든스테이트는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 스티븐 커리가 2쿼터 부상에도 3쿼터에 복귀하며 23점을 올렸으나, 챔피언 결정전 진출은 다음으로 미루게 됐다.

이날 휴스턴은 17개의 3점슛을, 골든스테이트는 20개의 3점슛을 넣으며, 양팀 합계 37개의 3점슛을 성공시키는 진기록을 세웠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