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NBA- 브루클린, 애틀랜타 잡고 2승2패

2015-04-28기사 편집 2015-04-28 15:31:17      심영운 기자

대전일보 > 스포츠 > 농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브루클린 네츠가 미국프로농구(NBA) 동부콘퍼런스 1위팀 애틀랜타 호크스를 다시 꺾고 만만치 않은 전력을 과시했다.

브루클린은 28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바클레이스 센터에서 열린 8강 플레이오프 4차전에서 연장전 끝에 애틀랜타를 120-115로 제압했다.

동부콘퍼런스 8위로 힘겹게 플레이오프 막차를 탄 브루클린은 홈에서 2연승을 거두며 시리즈 전적 2승2패를 기록, 승부를 5차전으로 끌고 갔다.

5차전은 30일 애틀랜타의 홈구장에서 열린다.

브루클린은 데런 윌리엄스가 35점, 브룩 로페즈가 26점을 넣는 등 선발 라인업 5명이 두자릿수 득점을 기록하는 고른 활약을 펼쳤다.

4쿼터 16초를 남기고 104-102로 앞섰던 브루클린은 폴 밀샙에게 레이업을 허용, 연장전으로 들어갔다.

애틀랜타는 연장전에서 밀샙, 카일 코버, 디마레 캐럴의 연속 득점으로 리드를 잡았지만 브루클린은 곧바로 반격했다.

로페즈, 보얀 보그다노비치의 슛이 림을 갈라 116-113으로 다시 전세를 뒤집은 브루클린은 종료 20초 전 윌리엄스, 조 존스의 자유투로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밀워키 벅스는 '이적생' 마이클 카터-윌리엄스가 22득점에 어시스트 8개를 배달하는 활약으로 시카고 불스를 94-88로 꺾었다.

밀워키는 탈락 위기에서 벗어나 2승3패로 따라 붙었다.

이번 시즌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에서 밀워키로 트레이드된 카터-윌리엄스는 13점에 2어시스트에 그친 데릭 로즈와의 포인트가드 맞대결에서도 완승을 거뒀다.

서부콘퍼런스에서도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가 멤피스 그리즐리스를 99-92로 물리치고 3연패 뒤 1승을 거뒀다.

대미언 릴라드가 32점, 라마커스 알드리지가 18점에 리바운드 12개를 잡아내며 포틀랜드를 탈락 위기에서 구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