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직접 기른 웰빙 채소와 한입 … 장어의 무한변신

2014-08-08 기사
편집 2014-08-08 05:19:30
 이지형 기자
 

대전일보 > 라이프 > 대일맛집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 유성구 봉명동 비단강 숯불장어

첨부사진1

건강음식 장어와 시간을 오래 들여 탄생한 '웰빙식' 반찬의 색다른 궁합이 손님들의 발길을 잡아끌고 있다. 대전 유성구 봉명동에 위치한 '비단강 숯불장어'에서는 장어만 주인공이 아니다. 장어와 곁들여 먹을 수 있는 건강 반찬들이 손님들의 입맛을 유혹하고 있다. 삼채, 와송, 비타민 고추 등 채소는 계룡산 동학사 인근에 위치한 직영농장에서 재배한다. 장어는 충북 영동의 양식장에서 공수한다. '명품소금구이'는 가게 한 켠에 마련된 조리대에서 2-3분간 초벌구이를 거쳐 테이블에 오른다. '삼채양념구이'는 삼채즙, 고추, 간장 등 10가지의 재료를 사용해 만든 양념을 두른후 마찬가지로 초벌구이 되어 손님상에 나오게 된다. 양념장은 이틀에 한 번 만들어 사용하기 때문에 늘 신선한 맛을 느낄 수 있다. 반찬도 집에서 직접 만들어 사용하기 때문에 마치 집에서 먹고 있는 듯한 느낌을 선사한다.

상 위에는 장어와 함께 곁들여 먹을 수 있는 다양한 채소와 반찬이 가득 올라와 눈을 즐겁게 한다. 신선한 깻잎과 삼채는 기본. 삼채는 성인병 예방과 원기 회복, 면역력 증가, 노화방지에 도움을 주는 식이유황성분이 마늘보다 많이 함유되어 있으며, 홍삼의 주요성분인 '사포닌'도 풍부해 세포 재생력을 향상시켜 주고 고지혈증이나 고혈압 예방에도 효과적이다.

톳, 꼬시래기, 해모가사리, 모자반 등 해초도 한가득 올라온다. 삼채로 직접 담근 '삼채김치', 다시마와 갈치, 토하젓은 덤이다. 또한 가게 한 켠에 마련된 항아리에서 직접 담가 숙성시킨 '쇠비름, 엉겅퀴' 효소를 이용해 만든 매실장아찌 등 웰빙이 넘치는 건강식 반찬이 한가득. 보기만해도 원기가 팍팍 솟는 기분이다.

초벌구이한 장어를 참숯불에 올려 고기가 익어가는 사이 반찬과 함께 나온 '와송'을 하나 집어들어 맛보니 그새 쌉싸름하면서도 상큼한 맛이 입안에 가득 맴돈다. 고기를 맛보는 중간중간 입가심하는데도 안성맞춤. 그 특유의 맛에 반한 손님들이 자주 찾는다고 귀띔한다. 어느 정도 익은 장어고기를 깻잎 위에 착 올려놓고 삼채와 양파소스와 함께 쌈을 싸먹으면 담백하면서도 부드러운 고기와 상큼하면서도 아삭아삭한 신선한 채소가 한데 어울려 최고의 맛을 선사한다.

곁들여 먹을 수 있는 웰빙식 반찬이 많아 이러한 다양한 조합으로 인해 손님들은 장어의 '무한변신' 맛을 오롯이 즐길 수 있다는 것이 '비단강'만의 장점이다. 장어는 '삼채김치'와 함께 먹어도 일품. 알싸한 향이 가득한 삼채김치는 장어구이의 맛을 더욱 배가시키는 역할을 한다. 효소로 담근 매실장이찌와 곁들여 먹어도 색다른 맛을 선사한다. 해모가사리 등 해초를 조금 올려 맛보면 바다 고유의 향기가 더해진 듯 입안에서 완성되는 '장어의 팔색조 변신'이 반갑게 느껴지기만 한다. 장어탕도 일품이다. 장어뼈를 미리 삶은 육수에 장어를 갈아 넣고, 시래기와 된장을 곁들여 부추와 함께 넣어 끓이면 완성. 콩, 조, 수수, 찹쌀로 만든 영양밥이 함께 나와 인근 직장인, 온천 관광객 등을 위한 점심시간 최고의 메뉴로 각광받고 있다.

맹현열(39) 비단강 대표는 일식집 등 15년의 서비스 경력을 가진 베테랑이다. 직영농장을 한 지는 3년이 되었다. 맹 대표는 농장을 하면서 건강식품으로 가게를 꾸려 나가고 싶었다고 말한다. 웰빙 추세에 맞춰 손님들에게 영양만점 음식을 제공하고 싶은 소박한 바람이 현실로 이어진 것. 일식 경력이 많아서인지 반찬마다 깔끔하고 세련된 멋과 맛이 녹아들어 있다. 맹 대표는 "손님들이 장어요리라는 웰빙 음식을 통해 건강한 삶을 보낼 수 있는 시간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집밥처럼 정성 가득한 서비스로 찾아주시는 모든 손님들에게 보답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유성구 봉명동 551-16 2층) ☎042(825)2527. 영업시간 오전 10시-밤 10시 △명품소금구이(한판·2인 기준) 6만2000원 △삼채양념구이(한판·2인 기준) 6만원 △장어탕 8000원 △돌솥영양밥(1인) 2000원 글·사진 이지형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

첨부사진3비단강 숯불장어에서는 스태미나 음식의 대표주자격인 '장어구이'를 삼채, 효소 장이찌 등 각종 웰빙 반찬과 함께 즐길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