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육상경기연맹 크로스컨트리대회 22일 개최

2013-02-21기사 편집 2013-02-20 22:26:25     

대전일보 > 스포츠 > 지역스포츠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육상경기연맹은 22일 제38회 한국조폐공사 사장배 크로스컨트리대회를 대전시 유성구 한국조폐공사 본사와 대덕특구 순환도로 구간에서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한국조폐공사(사장 윤영대)가 지역 육상꿈나무 발굴과 육성을 위해 1976년부터 후원하여 창립한 대회다. 대한민국 마라톤의 간판인 이봉주, 지영준 선수 등을 배출한 유서 깊은 대회로 꼽힌다. 올해에도 남초부 68명, 여초부 50명, 남중부 112명, 여중부 47명, 남고부 105명, 여고부 45명 등 육상 꿈나무 427명 참가해 열띤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각 부문별로 1위에서 6위 입상자에게는 상장, 부상에 주어지며 참가선수 전원에게 기념품과 점심이 제공될 예정이다. 한대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