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시-한국볼링協 국제대회 개최 협약

2013-02-19기사 편집 2013-02-18 21:44:54     

대전일보 > 스포츠 > 지역스포츠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시와 한국프로볼링협회(회장 김언식)는 18일 시청에서 오는 6월 30일부터 7월 13일까지 대전월드컵볼링경기장에서 열릴 예정인 '2013 이츠대전 국제오픈볼링대회'와 관련해 MOU를 체결하고 본격적인 대회 준비에 돌입했다.

이츠대전 볼링대회는 세계볼링연맹에서 개최하는 5개 메이저 대회 중 하나로 꼽히며 총상금 2억1500만 원, 우승상금 4000만 원이 결려있다.

이번 대회에는 일본 프로볼러(JPBA)와 유럽을 포함한 세계 톱클래스의 선수 및 아시아 각국 국가대표, 한국을 대표하는 프로볼러 및 국가대표, 실업선수, 일반 동호인 등이 세계 최고 권위 볼링 챔피언에 도전하게 된다.

특히 월드볼링투어 세계랭킹 1위 '스윙의 황제' 마이클 패건을 비롯하여 미카 코이브니에미, 숀 래쉬 등 미 PBA 소속의 세계적인 선수들이 참가의사를 밝히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염홍철 대전시장은 "이번 대회가 시민축제로 치러질 수 있도록 각종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한대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