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7 23:55

시티즌 2차 동계전훈 마무리

2013-02-08기사 편집 2013-02-07 21:03:42

대전일보 > 스포츠 > 축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대전시티즌이 8일 일본 구마모토에서 실시한 2차 동계전지훈련을 마무리한다.

대전은 지난달 28일부터 일본 구마모토에서 2차 동계전지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전술 훈련과 체력 훈련으로 선수들의 기량을 가다듬는 것과 더불어, 일본 J리그의 사간 도스, 기라반츠 기타큐슈, 로아소 구마모토 등과의 연습경기를 통해 실전 경기 감각을 끌어올리는 데 주력했다. 한파가 몰아친 한국과 달리 구마모토는 꾸준히 영상 10도 가량의 기온을 유지해 선수들의 훈련에 쾌적한 환경이었다는 평이다.

일본 동계전지훈련 동안 주요 선수들의 2013시즌 등번호도 정해졌다. 수비수인 주장 박진옥은 2번을, 베테랑 공격수인 정성훈은 9번을 받았고, 2012시즌 하반기 활약을 펼친 김병석은 7번을 받았다. 제 2의 벨기에 특급 카렐은 5번을, 검증된 공격수인 주앙파울로는 11번을 달고 그라운드를 누빌 예정이다.

일본 전지훈련을 마친 시티즌은 설 연휴를 보낸 후 경남 남해에서 마지막 3차 동계전지훈련에 돌입한다. 남해 3차 동계전지훈련은 12일부터 22일까지 11일간 진행되며 리그 개막전 최종 마무리 훈련이 실시될 예정이다.

한대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