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3 23:55

올 설에도 '신토불이' 하나로마트로 오세요

2013-02-05기사 편집 2013-02-04 21:38:32

대전일보 > 경제/과학 > 금융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농축산물 선물세트 특판 8일까지 다채로운 행사

대전지역 농협 하나로마트가 설을 맞아 '우리 농축산물 설날선물 세트' 특판행사를 실시하고 있다.

지난 달 26일부터 오는 8일까지 대전 지역 하나로마트 38개소에서 동시에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과일, 한우를 비롯해 홍삼, 곶감 등 다양한 가공제품 까지 선보이고 있다.

과일 선물세트는 사과 3만-8만원, 배 4만-10만원, 사과·배 혼합 5만-8만원, 멜론 4만-6만원대이다.

목우촌 선물세트는 캔 햄 제품부터 고급 수제햄 등이 2만-7만원으로 다양하게 준비됐다.

'아름찬' 선물세트로 출시된 김치·버섯·기름 선물세트 등 12종은 3만-7만원대, 곶감은 3만-10만원으로 구성됐다.

농협 PB제품인'같이의 가치'선물세트 4종은 특별 할인된 가격으로 1만5900-2만4900원에 판매된다.

고품격 선물로는 농협 홍삼제품인'한삼인'과'안심한우'가 준비됐다. 홍삼 제품은 3만-30만원,'안심한우'는 등심·갈비·꼬리세트 등이 6만-60만원 대까지 있다.

선물세트 할인 및 대량구매고객을 위한 증정행사도 다양하게 실시된다. 과일 및 생필품 선물세트 14품목 을 NH카드(채움/비씨)로 결제시 최대 1만원까지 현장에서 추가 할인해 준다.

이밖에 전국 2000여개 농협 판매장과 일반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는 농촌사랑상품권도 판매한다. 구성은 5000원권에서 100만원까지 7종이 있다. 송영훈 기자 syh0115@daejonilbo.com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송영훈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