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6 23:55

진천군 자활센터 다문화카페 개관

2013-01-14기사 편집 2013-01-13 20:46:12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지난 11일 진천지역 자활센터는 진천공용터미널 2층에 다문화여성과 이주 노동자를 위한 다문화카페 '커피나무'를 개설했다. 사진=진천군 제공
[진천]진천군 자활센터는 지난 11일 진천공용터미널 2층에 다문화 여성들과 이주 노동자들을 위한 다문화카페 '커피나무'(Coffe Namoo)를 개관했다.

설립 준비단계에서 커피 전문점이 우후죽순 난립하는 시장 여건을 감안할 때 경쟁력을 갖출 수 있을지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있었지만 '커피나무'의 바리스타 곽홍(중국 이주여성)씨는 성공을 자신하고 있다.

곽홍씨는 "일시적인 수익에 연연하지 않고 신선한 원두만을 사용해 정성껏 커피를 추출함으로 프랜차이즈 커피숍에도 밀리지 않는 커피 맛으로 손님의 입 맛을 사로 잡겠다"고 말했다.

진천군은 '커피나무'가 안정적인 수익 창출에 성공하면 다문화 여성들의 자립 지원에 있어 모범 사례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진천에는 2012년 1월 기준 3400명의 외국인 근로자와 477명의 다문화 여성들이 거주하고 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