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3 23:55

김희선 원빈 감탄, "원빈님 한번만 꼭 만나봤으면"

2012-12-25기사 편집 2012-12-25 17:41:34

대전일보 > 문화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사진=힐링캠프
컴퓨터 미인 김희선도 원빈의 외모에 감탄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는 김희선이 출연, 그동안 수많은 작품에서 미남 배우들과 호흡을 맞췄다고 자랑했다.

김희선은 "이병헌, 김석훈, 송승헌, 고수, 주진모, 조승우와 연기했다"고 밝혔다.

이에 김제동은 "언급한 순서에 특별한 이유가 있느냐"고 물었다.

그러자 김희선은 "절대 아니다. 아~ 원빈도 있었지만 상대역은 아니었다. 그런데 정말 잘생겼다. 어떻게 저런 남자 아이가 있을까 생각했다"며 감탄했던 과거를 회상했다.

김희선 원빈 감탄 사연에 네티즌들은 "언니같은 외모가 또 있을까해요", "김희선도 감탄하는 원빈님 한번만 만나봤으면"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김희선은 한승연이 이상형이라는 남편을 질투하기도 했다.

뉴미디어팀 dnews@daejonilbo.com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원세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