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2 23:55

싸이 노홍철 외모 지적, "누구 지적할 외모 아니잖아요"

2012-12-23기사 편집 2012-12-23 18:03:58

대전일보 > 연예 > 방송/연예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사진=무한도전
지난 22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의 '무한택배' 두 번째 이야기에선 미국서 만난 싸이와 노홍철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싸이는 독특한 의상을 입고 나타난 노홍철에 "이 옷은 사복이냐"고 지적하며 "너 잘생겼었는데.."라고 바뀐 외모를 언급했다.

이어 싸이는 "못친소 페스티벌때 너 얼굴 정말 많이 붓더라. 완전 소시지던데.."라고 말해 노홍철을 당황케 만들었다.

이에 노홍철은 싸이를 향해 "'못친소' 특집에 왜 안 나왔냐"고 물었고 싸이는 "방송 봤는데 내가 갈 자리는 아니더라. 해외 진출하고 예뻐졌다는 말 많이 듣는다"라고 해명했다.

이어 노홍철은 "아직 기회는 있다. 못친소 2회가 있는데 형도 피해갈 수 없다"고 예고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싸이가 노홍철을 지적하다니", "싸이 '못친소2' 꼭 나와주세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뉴미디어팀 dnews@daejonilbo.com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원세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