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6 23:55

박근혜, "정수장학회 이사장 퇴진은 정치 공세"

2012-10-21기사 편집 2012-10-21 15:33:43

대전일보 > 대전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사진=연합뉴스
박근혜 새누리당 대통령후보가 정수장학회 현 이사진 퇴진 요구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박 후보는 21일 오후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설립자와 가깝다는 이유로 최필립 이사장에 물러나라고 하면 옳지 않은 정치 공세"라며 "현 이사진이 부정부패에 연루됐다면 물러나야겠지만, 지금 정수장학회에 대한 야당의 공격은 이해가 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어느 재단이든 설립자의 뜻을 잘 아는 사람이 운영하고 있다"고 언급하기도 했다.

박 후보는 이에 앞서 자신이 직접적인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는 정수장학회에 대해 "개인 소유 아닌 공익재단으로 어떤 정치활동도 않는 순수 장학재단"이라며 "내 소유물이라든가 나를 위한 정치활동을 한다는 야당 주장은 전혀 사실 아니다"고 강조했다. 뉴미디어팀 dnews@daejonilbo.com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