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3 23:55

청원군 작년 재정규모 '껑충' 전년 대비 550억 증가

2012-09-04기사 편집 2012-09-03 21:40:21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청원]청원군이 2011년도 재정운영 결과를 홈페이지에 공개한 결과 살림규모는 5998억 원으로 전년 대비 550억 원이 증가했다.

자체수입인 지방세는 오송·오창산업단지 내 기업체 및 인구의 지속적인 증가로 전년 대비 88억 원이 증가한 1044억 원으로 1인당 연간 66만 원의 지방세를 부담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방채무액은 오송종합사회복지관 건립과 지역 교통기반 여건개선을 위한 국전-병암 간 도로 확·포장 공사 등의 사업 추진을 위해 63억5000만 원을 발행했지만 동종 지자체 평균 300억 원과 비교할 때 건실한 재정상황을 보여주고 있다.

공통공시와 함께 공시한 특수공시는 자치단체별 지역특성을 고려한 지역 특수사업이나 주민숙원 사업 등으로 △청원군생활체육공원조성 △오창 제2산단 및 옥산산업단지 용수공급시설 설치 △재해위험지구 정비사업 등 총 8개 사업추진현황에 대해 공시가 이뤄졌다.

자세한 내용은 청원군 홈페이지(www.puru.net) 내에서 재정공시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형규 기자 tjkhk@daejonilbo.com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