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친구 소개로 참가… 정상 영예"

2012-04-30 기사
편집 2012-04-29 22:34:42
 임은수 기자
 limes@daejonilbo.com

대전일보 > 스포츠 > 마라톤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女 10㎞ 40대 하성실 씨

첨부사진1

대전에 사는 친구 소개로 대전 3대하천 마라톤대회에 참가하게 된 하성실(49·전북 익산)씨는 10㎞ 부문 40대 여자 중 41분 54초의 기록으로 1등을 차지하는 영예를 안았다.

평소 건강 관리를 위해 마라톤을 즐기는 하씨는 '63토끼마라톤 클럽' 전라도 지역장이다.

30대 후반부터 시작한 마라톤은 15여년 동안 앓아왔던 다리 근육 통증을 완화시켜주는 등 건강 도우미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그는 매년 1번씩 마라톤에 참가할 만큼 마라톤에 대한 열정이 뜨겁다.

하씨는 "고3 자녀 때문에 마라톤을 잠시 쉬었는데 이번에 우승하게 돼 너무 기쁘다"고 말했다.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limes@daejonilbo.com  임은수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